유사수신 업체

               

유사수신 업체

2019-04-25

손실없이 5%씩 무조건 드립니다”…유사수신업체의 유혹

 

# A업체는 자신들은 선물·옵션 자동매매 프로그램을 개발해 매일 2~4%의 수익을 벌고 있으며, 투자 시 3개월에 20%의 수익과 원금을 지급하겠다며 투자자를 모집했다. 투자자를 안심시키기 위해 아무런 효력도 없는 지급보증서를 발행하고, 현금이 부족한 투자자에게는 물품구매를 가장한 카드깡을 통해 투자금을 수취했다.

 

# B업체는 신용카드업을 정식 허가받은 업체라 거짓 주장하면서, 1760만원을 투자하면 매일 5만 포인트를 무한 지급해 원금과 수익을 보장하고, 조만간 발급할 신용카드 사용시 결제액의 30%를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포인트로 돌려주겠다며 투자자를 현혹했다.

 

# C업체는 자신들은 비트코인에 투자해 수십억원의 이익을 벌고 있으며, 자신들에게 돈을 맡기면 비트코인 투자로 매일 1.2%씩 수익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200% 수익을 제공하겠다고 속여 투자자를 모집했다. 환불 요청시 비트코인을 현금화하려면 자신들이 개발한 코인으로 교환해 환전하는 방식으로 해야 한다고 알렸으나, 사실 이렇게 교환한 코인은 거래가 되지 않을 뿐더러 현금 교환으로 바꿀 수도 없었다.

 

# D업체는 코인 종합센터(코인 구매대행·개발·방송·아카데미 등)라고 소개하면서, 자신들은 철저한 검증을 통해 저가매수·고가매도로 수익을 낸다며 원금 보장과 6주에 50%의 수익 지급을 약정하며 투자자를 모집했다.

 

#E업체는 해외에 가상화폐 거래 로봇을 두고 있다며 “1800만원을 투자하면 6주 뒤 3000만원이 된다”고 홍보했으나 만기가 닥치자 전액 재투자를 강요하며 돈을 돌려주지 않았다.

 

가상화폐 투자, 선물 옵션 매매 프로그램 투자, 신기술 투자 등 그럴듯한 아이템을 미끼로 투자자들의 자금을 노리는 유사수신업체들이 아직 기승을 부리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작년 금감원 불법사금융피해신고센터에 접수된 유사수신 신고·상담 건수는 889건으로 전년(712건)보다 24.9% 늘었다. 유사수신 사업유형을 보면 `금융업`과 `가상통화`가 가장 많았다. 지난해 수사가 의뢰된 유사수신 139건 중 합법적인 금융업·금융상품을 가장한 사건이 65건(46.8%), 가상통화 관련 유형이 44건(31.7%)로 전체의 78.5%(109건)를 차지했다. 반면 부동산 개발 등 기타 유형(부동산 개발, 제조·판매업, 쇼핑몰 등)은 53.9% 감소했다. 이는 부동산 시장 관련 용어가 가상화폐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인에게 생소하거나 경기동향에 좌우되는 경향이 있어 유사수신업체의 미끼로 사용되는 경향이 적은 것으로 풀이된다.

 

유사수신 업체는 주로 인구가 많고 경제활동이 활발한 수도권(102곳·73.4%)과 광역시(21곳·15.1%)에 몰려 있었다. 1인당 피해금액은 6910만원으로 남성의 피해액(9650만원)이 여성(4740만원)의 두배 수준이었다. 연령별로는 60대(40.5%)와 30대(36.4%)가 전체의 76.9%를 차지했다. 남성은 장년층, 여성은 젊은 층의 피해 신고 비중이 컸다. 유사수신업체들이 주로 중장년층의 은퇴자금과 젊은 여성들의 결혼자금 등을 주로 노린다는 점에서 각별히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이같은 업체를 피하기 위해서는 투자 권유를 받게 되면 반드시 해당 업체가 제도권 금융회사인지 `금융소비자 정보 포털 파인`에서 확인해야 한다. 투자 전에 의심스러운 부분이 있거나 피해를 보면 금융감독원 불법 사금융피해 신고센터에 문의·제보하는 것이 좋다. 금감원 관계자는 “고수익과 원금을 보장해 준다고 할 경우 지급확약서 및 보증서 발급 등에 현혹되지 말고 일단 투자사기를 의심해야 한다”며 “실제 좋은 투자처가 있는 경우 불특정 다수에게 광고하는 경우는 전혀 없다고 보는게 좋다”고 설명했다.

윤 인한

윤 인한

현대해상 대출상담사 윤 인한입니다.공인중개사(14회),아파트 매매잔금및 대환대출,mi대출 최대80%,빌라,오피스텔,단독주택,경매잔금대출 궁금하신점 언제든지 문의주세요 가정과 산업에 은혜와 평강가득하시길 기원드림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