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어느  아침에 눈을 뜨니
밤새 택배로 배달된
귀한 선물이 도착해 있다.

 

◐수 신 : 나
◐발 신 : 천국우체국
◐내용물 : ‘하루’

 

‘하루’라!!
상자를 여니 하루 분량의 시간과,
각자에게 알맞은 달란트와,
움직여 섬길 수 있는
건강이 들어있다.

신기한 것이,매일 아침 배달되어지는
이 선물들은,

축복과 감사로 쓰면,자꾸만 내용물이 생겨나고,
다른 이들이 상상도,못한 것들을 만들어낸다.

그런데 어떤 이들은
이 선물을 시들시들 말려버린다.

선물이 선물로 보이지도 않고,
누가 보낸 것인지에 관심도 없다.
매일 받으니 시들해 한다.

그토록 많이 배달된
이 선물을
하루도 감사와 기쁨으로
꽃피우지 못하고,불만과 짜증과,
원망과, 한숨으로 썩혀버린다.

똑같은 선물을 가지고
어떤 이는
아름다운 정원을 만들어 누리고,
어떤 이는 감옥을 만들어
스스로 갇혀 지낸다.

살아있는 동안
이 선물상자는 계속 배달된다.
선물이 오는 동안의
하루하루는 영원한 나라와
연결되는 기회이다.

편지에 답장을 하듯이
선물에 대한
각자의 반응은,천국을 얻을 수도,
놓칠 수도 있다.

영원으로부터 와서
매일 단 한 번씩 주어지는
이 귀한 선물!

그대는 ‘하루’라는
이 선물을
오늘 어떻게 쓰시렵니까!?

오늘 이 하루가 행복을 꿈꾸는 아름다운 정원이 되기를 축복합니다~~^^

 

윤 인한

윤 인한

현대해상 대출상담사 윤 인한입니다.공인중개사(14회),아파트 매매잔금및 대환대출,mi대출 최대80%,빌라,오피스텔,단독주택,경매잔금대출 궁금하신점 언제든지 문의주세요 가정과 산업에 은혜와 평강가득하시길 기원드림니다

댓글 남기기